You are here
Home > Purfle > Album Review > Domestic

한요한, 『엑시브』

“난 힙합 씬의 초희귀종 락스타”.한요한을 설명하는 최적의 문장이다. 그는 2016년 저스트 뮤직(Just Music) 입단 이후 독특한 커리어를 쌓아왔다.기존에 자신이 가지고 있던 ‘락’이라는 무기를 힙합에 탑재하여 새로운 캐릭터를 만들었다. EP 『기타 멘 무사시』부터『청룡쇼바』까지 시간이 지나며 한요한의 ‘락스타’ 캐릭터는 더욱 자리를 잡아갔다. 전술했듯, 한요한은 자칭 ‘락스타’이다. 비록 그는 힙합 씬에 속해있지만, 그 안에서

Young B, 『Stranger』

“그가 보여주는 보컬에서 완벽한 화음이나 중독성을 찾을 수는 없었으나, 특유의 어두운 분위기를 돋보이게 하는 멜로디를 차용해 국내에서 보기 힘들었던 완성도 높은 이모 래핑을 선보였다.”

Top